오늘의 양식

하나님을 가까이 함이 복입니다.

페이지 정보

작성자 김준봉 작성일16-06-07 13:16 조회779회 댓글0건
설교자 :
설교본문 :
설교일자 :

본문


                           

               하나님을 가까이 하자

. 유사성.

모양이나 생김새가 비슷할 때 원형에 가깝다. 유사하다는 말입니다.

모든 피조물들이 하나님의 본질이나 속성. 성품을 닮아 한 분을 드러내줍니다.

. 시간과 공간마저도 나름으로 하나님의 크고 광대하심과 영원하심을 반영

. 우주만물이 움직이는 운행되는 자체가. 모든 생명이 있는 것들의 체계가

      물질이든 생명체이든 하나의 거대한 공장입니다......하나님의 능력의 크심

.특별히 동식물들의 생명력은 하나님의 활동력.......고정된 붙박이 신이 아니다

. 거기에 더해서 이성과 양심을 가진 인간은 하나님과 더 가깝고 닮았습니다

. 천사들에게는 지금 타락한 인간들에게 없는 유사성 ; 불멸성과 직관력이 있다










. 접근성에서 가까움. 마음의 거리입니다.

사람들과의 관계에서도 마음의 거리가 있다.

모양이나 생김새 능력에서 하나님과 닮아가는 가깝다는 말과

마음에서 하나님과 가깝다는 말이 일치할 때도 있지만 항상 그렇지는 않다.

성경이 말하는 하나님을 가까이하라는 말은 접근성입니다.

지금 계속 가까이 가까이 다가가는 것입니다. 그것이 우리의 일상이고 인생입니다.

어떤 종류의 것이든지 남보다 뛰어나게 더 많은 것을 닮았을 지라도

혹은 더 많이 소유하고 있을지라도

그것이 곧 하나님과 마음으로 가깝다거나 천국의 통행증은 아니라는 것을 안다.

. 천재와 바보의 차이는 우리가 생각하는 만큼 그렇게 크지는 않습니다....

     하나님의 저울에 올라가면 그 차이라는 것이 아무 것도 아닙니다.

     오히려 잘난 척하는 것이 바보짓입니다.....알면서도 바보로 살지는 않겠지요.

우리는 이미 하나님과 가까이에 있지만 아직은 도착하지 못했습니다.

그래서 성도들은 내주를 가까이 하려는 마음의 그리움 열망을 늘 가지고 살아가는 것입니다.

. 눈 앞에 보이는 고향 마을.....그러나 멀리 돌아가야 합니다.

    절벽 가로 놓여있기 때문. 죄와 죽음이라는, 육신이라는 절벽입니다.



고후7:1 그런즉 사랑하는 자들아 이 약속을 가진 우리가 하나님을 두려워하는 가운데서

           거룩함을 온전히 이루어 육과 영의 온갖 더러운 것에서 자신을 깨끗케 하자

10:22 우리가 마음에 뿌림을 받아 양심의 악을 깨닫고 몸을 맑은 물로 씻었으니

           참 마음과 온전한 믿음으로 하나님께 나아가자

4:7 그런즉 너희는 하나님께 순복할지어다 마귀를 대적하라 그리하면 너희를 피하리라

4:8 하나님을 가까이 하라 그리하면 너희를 가까이 하시리라 죄인들아 손을 깨끗이 하라

         두 마음을 품은 자들아 마음을 성결케 하라

4:9 슬퍼하며 애통하며 울지어다 너희 웃음을 애통으로, 너희 즐거움을 근심으로 바꿀지어다

벧전3:21 물은 예수 그리스도의 부활하심으로 말미암아 이제 너희를 구원하는 표니

               곧 세례라 육체의 더러운 것을 제하여 버림이 아니요

               오직 선한 양심이 하나님을 향하여 찾아가는 것이라

 

마음과 힘과 뜻과 성품을 다해서 하나님을 향하여 달려가는 인생

딤후4:7 내가 선한 싸움을 싸우고 나의 달려갈 길을 마치고 믿음을 지켰으니

. 탕자가 집으로 돌아가는 길. 天路歷程천로역정

65:4 께서 택하시고 가까이 오게 하사 주의 뜰에 거하게 하신 사람은 복이 있나이다

          우리가 주의 집 곧 주의 성전의 아름다움으로 만족하리이다

73:28 하나님께 가까이 함이 내게 복이라

3:25 무릇 기다리는 자에게나 구하는 영혼에게 여호와께서 선을 베푸시는도다

3:26 사람이 여호와의 구원을 바라고 잠잠히 기다림이 좋도다

. 성경은 우리가 무엇을 적극적으로 하는 것보다는

     받아들이고 수용하고 신뢰하고 바라보고 기다리며 듣는 것을

    성도들의 아름다운 모습으로 묘사합니다.

? 하나님은 창조주이시고 우리는 피조물. 공급자 우리는 필요의 덩어리입니다.

 

15:1 모든 세리와 죄인들이 말씀을 들으러 가까이 나아오니

10:39 그에게 마리아라 하는 동생이 있어 주의 발 아래 앉아 그의 말씀을 듣더니

5:1 가까이 하여 말씀을 듣는 것이 우매자의 제사드리는 것보다 나으니

          저희는 악을 행하면서도 깨닫지 못함이니라

 

아무리 좋은 복사기로 붕어빵 찍어내듯이 똑같이 생겼어도

그것을 가까움의 증거로 삼지 마시기 바랍니다.

가까움은 마음과 의지의 문제요 성품의 문제 겸손의 문제 입니다

심령이 가난한 사람이 복이 있습니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