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양식

젓가락 행진곡?

페이지 정보

작성자 김준봉 작성일10-08-31 09:05 조회1,522회 댓글0건
설교자 :
설교본문 :
설교일자 :

첨부파일

본문

 

 

폴란드의 유명한 피아노 연주가

파데레프스키가 미국에서 공연할 때의 일이다.

한 대형 연주장에서 상류층을 대상으로 한 연주 일정이 잡히자

그는 공연 날이 되기 전까지 열심히 연습에 몰두했다.

드디어 공연 날, 연주장에는 관중들이 많이 모여들었다.

그 중 아홉 살짜리 꼬마를 동반한 한 여인이 있었는데,

그녀는 피아노를 배우는 자신의 아이에게

멋진 공연을 보여 주고 싶어 일찍부터 연주장을 찾아온 것이다.

연주회가 시작되기 전,

파데레프스키가 무대 뒤편에서 공연을 준비하고 있을 때였다.

하나 둘 자리를 잡고 앉는 청중들 사이에

아까부터 한 꼬마가 정신없이 돌아다니고 있었다.

꼬마는 연주를 기다리다가 지친 나머지

객석을 오가며 지루함을 달래고 있었던 것이다.

 

그런데 어느 순간 그 꼬마가 무대 위로 올라가더니

사람들이 별다른 주의를 기울이지 않는 사이,

피아노 앞에 앉아 건반을 두드리기 시작했다.

꼬마는 더듬더듬 젓가락 행진곡 을 연주했다.

그러자 꼬마의 피아노 소리를 들은 청중들이 수군대기 시작하더니

마침내 "꼬마를 무대에서 끌어내시오!" 하는 고함 소리가 터져 나왔다.

 

그때 무대 뒤에서 이 소동을 알게 된 파데레프스키가

깜짝 놀라 얼른 연주복을 집어 들고 무대로 달려 나왔다.

그리곤 꼬마 옆으로 살며시 다가가

꼬마의 연주에 즉흥적으로 화음을 맞추기 시작했다.

그는 꼬마와 함께 젓가락 행진곡을 연주하면서 꼬마의 귀에 대고 속삭였다.

 

"그만두지 말고 계속하렴. 옳지. 잘하는구나."

어느새 고함을 그친 청중들도

피아노 대가와 꼬마의 연주에 귀를 기울이게 되었다.

그날 청중들은 전혀 예상치 못한

파데레프스키의 즉흥 연주를 들으며 그의 인간됨에 끝없는 박수를 보냈다

 

이 아이가 내  #$%*@일 때도 그렇게 할 수 있기를!

 

 

 

 

IMAGE VIEW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